'2018 연천 구석기 겨울여행'이 13일 경기도 연천 전곡선사유적지에서 열렸다. 현장을 찾은 어린이 관람객들이 잠시 휴식을 취하고 있다.

구석기 겨울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이번 축제에는 눈조각공원 등 볼거리와 눈썰매장, 아이스링크, 얼음미끄럼틀 등 다양한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행사는 오는 2월 4일까지 연천 전곡리 유적 일대에서 열린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