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오후 11시14분께 서울 청량리시장서 화재가 발생해 점포 18개를 태우고 3시간여 만에 진압됐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지난 밤 오후 11시14분께 서울 동대문구 청량리시장에서 불이 나 3시간 35분만에 꺼졌다.

가게들이 문을 닫은 늦은 시각이어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불이 난 구역의 점포 48개 가운데 18개가 불이 탔다.

불은 보온을 위해 점포 위쪽에 설치한 천막을 타고 빠르게 번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시장 내 청과물 점포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를 분석하는 한편 피해 정도를 집계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