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주택도시공사(SH) 홈페이지가 PC·태블릿·스마트폰 등 각종 디바이스에서 주택 청약을 할 수 있도록 전면 개편된다.

SH는 홈페이지를 반응형 웹 구현 방식으로 개편하고 오는 15일부터 서비스에 들어간다고 12일 밝혔다. 반응형 웹구현 방식이란 사용자의 접속 환경을 자동으로 파악해 화면과 글자크기 등을 각 디바이스에 맞게 표출하는 방식이다.

이번 개편으로 태블릿과 스마트폰 등 각종 기기를 통해서도 주택청약 등 각종 SH서비스 조회를 할 수 있게 됐다. 그간 주택 청약은 모바일 화면에서는 활용이 어려워 방문이나 PC 접속을 통해서 이뤄졌다.
SH는 홈페이지에 게시된 정보를 보다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한 개편도 했다. 기존 텍스트 중심 홈페이지에서 이미지 중심으로 디자인을 바꿨다. 홈페이지 메뉴는 이용자가 정보를 찾기 쉽도록 통·폐합해 재구성했다. 보안도 강화했다. 모바일 전자정부서비스 지침과 가이드라인을 반영했다.

SH 관계자는 “주택임대 청약과 주택분양, 토지공급 청약 등을 각종 기기로 할 수 있게 됐다”며 “개편된 홈페이지를 통해 임대주택 공급과 주거복지서비스 분야 정보를 적기에 다양하게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