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선예가 오랜만에 방송에 얼굴을 비친다.

10일 JTBC 관계자는 "선예가 JTBC 예능프로그램 '이방인'에 출연한다"며 "촬영을 마쳤고 오는 21일부터 등장한다"고 밝혔다.

이번 선예의 출연은 '이방인'에 출연 중인 배우 서민정과의 인연으로 시작됐다. 원더걸스 해체 이후 방송에서 볼 수 없었던 선예의 등장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선예는 2013년 캐나다 교포이자 선교사인 제임스 박과 결혼했다. 슬하에 두 명의 딸을 두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