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케이 링스,호주 퀸즈랜드주 부동산 투자 여행단 모집
2월11일부터 6박8일… 골드코스트 등 신규분양 단지 답사

호주 부동산 중개회사인 에이케이 링스(AK LINKS)는 오는 2월11일부터 6박8일 일정으로 호주 유망지역으로 꼽히는 퀸즈랜드주(州)의 부동산 시장을 둘러보는 투자투어단을 모집한다. 퀸즈랜드주 3대 도시인 골드코스트 브리즈번 선샤인코스트 일대 아파트와 주택단지를 방문하는 코스다.

호주는 시드니가 속해있는 뉴사우스웨일즈주, 골드코스트 브리즈번 등의 도시가 있는 퀸즈랜드주 등 6개주로 구성돼 있다. 그동안 시드니가 호주 부동산 시장을 주도했지만 가격이 크게 올라 인구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퀸즈랜드가 투자유망지역으로 떠오르고 있다.

호주 영주권자가 아닌 외국인이 호주에서 부동산을 취득하는 방법은 신규 분양주택을 매입하는 것이다. 토지가 딸린 주택(house)이나 우리나라의 아파트에 해당하는 유니트(unit)가 새로 개발될 때 분양받는 게 일반적이다.

그런데 호주 최대 도시인 시드니는 새로 분양되는 주택이 적은 데다 가격도 크게 올라 투자가치가 떨어진다는 분석이다. 반면 호주에서 유일하게 5개 국제공항이 구축된 퀸즈랜드주는 저평가 지역으로 꼽힌다. 인구는 늘어나는데 아직 부동산 가격이 상대적으로 저렴해 호주에서도 투자 인기지역으로 떠오르고 있다.

퀸즈랜드주 3대 도시인 브리즈번 골드코스트 선샤인코스트가 공통적으로 부동산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퀸즈랜드 부동산연구소에 따르면 브리즈번의 주택 임대료는 주당 430 호주달러로 월간기준 1,720달러, 연간 2만달러를 넘는다. 우리나라 돈으로 2000만원에 달한다. 평균 임대수익률은 5.1%로 호주 주요 도시 가운데 가장 높다.

주택을 분양받아 직접 거주하거나 임대수익을 올리다가 나중에 매각해서 시세차익을 기대하는 게 호주 부동산의 주요 투자방법이다.

에이케이 링스는 퀸즈랜드주 부동산 답사에 초점을 맞춰 투자여행 일정을 짰다. 호주 시드니에 하루 머문 후 골드코스트로 이동해 아파트 개발단지인 매커리 파크 및 주택개발단지인 뷰,밴티지,불룸, 선랜드 등을 답사하게 된다. 이어 선샤인코스트에서도 주택개발단지를 방문하는 일정을 짜놓고 있다. 현지 개발계획을 확인할 수 있는 시티카운슬 및 투자청 방문도 예정돼 있다.

항공편의 등을 위해 투자여행자가 직접 비행기 티켓을 예약·구입해 호주 시드니 및 골드코스트에 도착하면 에이케이 링스측에서 숙소 및 현지 항공편을 제공하는 방식이다. 현지 참가비용은 150만원이며 신청마감은 1월 25일까지이다.

에이케이 링스는 2007년 10월 설립돼 호주 내 시드니를 비롯해 멜버른, 브리즈번, 골드코스트, 아들레이드, 캔버라에 지사 및 영업팀을 두고 있다.

2014년 말에는 한국 수요자들이 호주 부동산에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법인을 설립한 데 이어 지난해 3월에는 부동산 구입 때 주택 융자를 원스톱 서비스로 제공하기 위해 에이케이 파이낸스(AK FINANCE)를 설립하기도 했다.

호주 주요 도시의 시행사로부터 직접 한국인에 대한 독점 마케팅 권한을 받아 사업을 하고 있다. 회사 이름 에이케이 링스(AK LINKS)도 호주(Australia) 부동산을 한국(Korea)에 연결한다는 의미다.

손한나 에이케이 링스 대표는 “퀸즈랜드주는 호주 6개 주 가운데 인구 성장률이 가장 빠르다”며 “반면 시드니에 비해서는 부동산 가격이 저평가돼 있기 때문에 투자유망지역으로 꼽힌다”고 말했다.

투어 관련 자세한 내용은 '호주부동산.kr' 참조.

문의 : (호주) 61-2-9807-5050, (호주)61-428-87-5050, (카카오톡 친구추가) aklinks, (국내) 010-7660-3520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