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배우 정해인이 손예진의 안방극장 복귀작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의 남자 주인공으로 물망에 올랐다.

정해인 소속사 측은 10일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의 출연 제의를 받고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는 '그냥 아는 사이'로 지내던 두 남녀가 사랑에 빠지면서 그려가게 될 진짜 연애에 대한 이야기다.

이 드라마는 '하얀거탑', '아내의 자격', '밀회', '풍문으로 들었소'를 연출한 안판석 감독이 연출을, 김은 작가가 집필을 맡았다.

정해인은 최근 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을 통해 활약하고 있는 신예배우로 영화 '흥부'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