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정유미 측 "결혼설 명백한 거짓, 루머유포 강경대응"

영화 도가니 _공유 정유미

배우 공유와 정유미 측이 최근 불거진 결혼설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9일 공식 자료를 통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휴대폰 SNS등을 통해 유포되고 있는 공유 정유미 배우 관련 루머는 사실무근"이라면서 "이 시간 이후로 추가로 유포하거나 재생산하는 행위에 대해 어떠한 합의나 선처없이 강경하게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소속사 측은 이어 "지속적으로 행해져 온 배우를 향한 악성 댓글, 악플러에 대한 수사도 함께 의뢰하여 법적 대응을 할 예정"이라고 강경대응을 예고했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공유와 정유미의 결혼이 임박했으며 결혼식을 치를 호텔을 예약했다는 소문이 돌았다.

공유와 정유미는 영화 '도가니', '부산행' 등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POLL 참여기간 : 2018.04.18~2018.05.02
핫이슈
글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