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하철 2호선의 열차가 고장나 일부 운행이 중단됐다. 이로 인해 출근길 교통 혼잡이 발생,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5일 서울메트로 등에 따르면 오전 8시50분께 사당역에서 열차 고장으로 지하철 운행이 중단됐다. 이에 출근길 시민들이 다른 교통편으로 갈아타는 등 불편을 겪었다.

현재 서울교통공사는 정확한 고장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한편 2호선은 지난해 12월13일 잠실역에서 출입문 고장으로 승객 전원이 하차하는 등 크고 작은 고장을 일으켰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