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_서울시 교통정보과 트위터.

3일 오후 3시 10분께 서울 마포구 서교동사거리 인근 공사장에서 불이 났다.

소방 관계자는 "현재 큰 불길은 잡아 잔불을 제거하는 중이며 인명피해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 화재로 연기가 크게 나면서 현장 일대에선 혼란이 빚어지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