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양구서 장병들이 타고 있던 군용버스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2일 오후 5시 3분께 강원 양구군 방산면 고방산리 일명 도고터널 인근에서 군용버스가 도로 옆 20여m 아래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군용버스에 타고 있던 장병 22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이다.

이 중 3명은 중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