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컨설턴트 박종복과 역술가 박성준이 새해를 맞이해서 좋은 정보를 전달한다.

오는 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무술감독 정두홍, 공부의 신 강성태, 변호사 장천, 역술가 박성준, 부동산 컨설턴트 박종복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나와 어디에서도 들을 수 없는 꿀정보를 전해줄 예정이다.

이날 박종복은 최근 결혼식을 올린 송중기♥송혜교 부부의 100억대 신혼집에 대해 "조금 아쉽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는 "좋은 부동산은 다양한 상품을 용도를 바꿀 수 있어야 한다"며 "그 지역은 단독주택 외에는 허가가 나지 않는다. 50억 상당의 단독주택을 구입하고, 나머지 50억 정도로 미래 가치가 있는 건물에 투자를 했었으면 좋았을 것 같다"는 의견을 솔직하게 전했다.
또한 박종복은 소시민들도 적은 돈으로 수도권 땅을 사는 방법부터, 2018년 투자해야 할 지역과 피해야 할 지역, 강력 추천하는 부동산 관련 사이트를 소개하며 출연자들을 부동산의 신세계로 이끌었다.

특히 2018년 서울에서 주목해야 할 지역을 공개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한편, 스타 역술가 박성준은 2018년 대운 스타를 꼽았다. 주인공이 밝혀지기 전 4MC는 자신의 이름이 호명되길 간절하게 바라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박성준은 2018년 대운 스타로 슈퍼주니어의 김희철이라고 언급했다. 실망한 박나래는 "김희철은 지금도 잘 되고 있다"며 반발했다. 이에 박성준 역술가는 "올해 김희철의 운은 추운 땅이 태양을 만나 열매가 열린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