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박스 다방' 백성현 /사진=최혁 기자

영화 '스타박스 다방'의 배우 백성현이 군 입대 전 소감을 밝혔다.

28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영화 '스타박스 다방'(이상우 감독)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백성현은 이 영화에서 바리스타를 꿈꾸는 서울대 법대 출신의 성두 역을 맡았다.

그는 "촬영한지 오랜 시간이 지나 기억은 잘 안나지만 개봉할 줄 몰랐는데 이렇게 개봉을 하니 선물을 받은 기분"이라고 전했다.

이어 "1월2일 군 입대를 앞두고 마지막 스케줄이 시사회라 기쁘다"라며 "마지막 인사를 할 수 있어 좋다. 좋은 영화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백성현은 2018년 1월 2일 진해에 있는 해군교육사령부로 입대, 23개월간 대한민국의 바다를 지킬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