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인 사고 /사진=YTN 방송화면

크레인 구조물이 넘어져 시민들이 중경상을 당하는 사고가 또 발생했다.

28일 오전 9시 40분께 서울 강서구 등촌동의 한 공사현장에서 크레인 구조물이 넘어지면서 시내버스를 덮쳤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크레인 구조물은 시내버스 위로 떨어졌고 버스에 타고 있던 승객 2명과 인근을 지나던 시민 2명 등 모두 4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 가운데 버스 승객 1명은 중상인 것으로 전해졌다.

"크레인이 넘어갔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는 현장에서 15명을 구조했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현재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한편 크레인 사고는 올해에만 이번이 열번째다. 전국적으로 빚어진 사고로 19명이 사망하고 45명이 중경상을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