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수원시 광교신도시의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25일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헬기가 동원돼 진화를 벌이고 있다. (사진 독자제공)

경기 수원시 광교신도시의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25일 오후 2시46분께 화재가 발생해 소방당국이 진화를 벌이고 있다.

화재는 오후 4시15분 현재에도 진화되지 않고 있다. 소방당국은 8개 소방서에서 장비 41대와 인력 105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소방차를 비롯해 소방헬기까지 동원돼 화재 진압에 나서고 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