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정당 새 원내대표에 오신환(재선·서울 관악구을) 의원이, 정책위의장에 지상욱(초선·서울 중구성동구을) 의원이 각각 선출됐다.

바른정당 의원들은 22일 오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오 의원과 지 의원을 원내대표와 정책위의장으로 각각 합의 추대했다.

바른정당은 김세연 원내대표 권한대행(정책위의장 겸임)의 임기가 곧 만료함에 따라 지난 20일 원내대표와 정책위의장 후보 신청을 받았고, 오 의원과 지 의원이 각각 단독 입후보했다.

오 의원은 당 수석대변인을 지냈으며 현재 지방선거기획단 위원장을 맡고 있다. 지 의원은 지난 대선 당시 유승민 후보 대변인단장을 맡았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