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제천 스포츠센터 대형 화재의 층별 사망자 수습 상황이 공개됐다.

소방당국은 22일 오전 6시 현재 2층 여성 사우나에서 가장 많은 20명의 사망자가 발견됐다고 밝혔다.

또 6층 헬스장에서 2명, 7층에서 4명, 6층과 7층 사이 계단 2명, 8층에서 1명을 각각 수습했다.

소방당국은 이날 오전 6시 30분 인명 검색을 재개했다. 국과수와 경찰 등 유관기관 합동 감식은 오전 9시 30분부터 진행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