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샤이니 종현(본명 김종현, 향년 27세)의 발인식이 21일 오전 서울 풍납동 아산병원에서 열린 가운데 그룹 슈퍼주니어 동해가 눈물을 참고 있다.

종현은 지난 18일 오후 6시 서울 청담동 한 오피스텔에서 쓰러진 채로 발견됐다. 심정지 상태로 근처 병원에 후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