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샤이니 종현 빈소 조문

故 샤이니 종현 빈소 조문

SM 엔터테인먼트 식구들과 동료 아이돌 가수들이 고(故) 샤이니 종현의 마지막을 배웅했다.

19일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에 마련된 종현의 빈소에는 SM 엔터테인먼트 선배 가수인 보아와 걸그룹 소녀시대 윤아와 유리가 모습을 드러냈다. 모두 침통한 표정으로 빈소에 들어섰다.

엑소도 조문을 마쳤고, 방탄소년단도 같은 날 빈소를 찾았다. 이날 수많은 팬들도 장례식장을 찾아 눈물로 종현을 배웅했다.

한편 종현은 지난 18일 오후 6시10분쯤 서울 청담동의 한 레지던스에서 쓰러진 채 발견됐다. 발견 당시 종현은 심정지 상태였으며 현장에는 갈탄류를 프라이팬에 피워 놓은 자살 정황이 발견됐다. 이후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종현의 빈소는 19일 오전부터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오는 21일, 장지는 미정이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사진 = 사진공동취재단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