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종현 사망

아이돌 그룹 샤이니의 종현(28)이 사망했다는 소식에 연예계가 발칵 뒤집혔다.

경찰은 종현이 18일 오후 6시 서울 강남구 청담동의 한 레지던스에서 쓰러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고 전했다.

종현의 친누나는 이날 오후 4시42분 경찰에 전화를 걸어 "종현이 자살하는 것 같다"고 신고했다.

경찰은 위치를 파악해 즉시 출동했고 오후 6시10분께 종현을 발견했을때는 이미 심정지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종현은 119 구조대와 함께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결국 사망선고를 받았다.

종현이 발견된 레지던스에서는 프라이팬 위에 갈탄으로 보이는 물체가 타고 있었다.
경찰은 종현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중이다.

아이돌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던 샤이니 종현의 사망 소식에 팬들은 "사실이 아니길"이라며 충격을 금치 못했다.

연예가는 배우 김주혁의 사망 49제였던 이날 잇따라 들려온 종현의 사망소식으로 술렁였다.

종현이 자신의 SNS에 가장 최근 남긴 글은 "네가 아파하지 않길 기도해"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