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효린 태양 / 사진 = 한경DB

그룹 빅뱅 멤버 태양(29)과 배우 민효린(31)이 결혼한다.

18일 스타뉴스는 태양과 민효린이 내년 2월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태양과 민효린이 결혼을 준비 중이며 태야으이 입대 전 결혼식을 올릴 계획이다. 1988년 5월 생인 태양은 내년 상반기 입대를 앞두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대해 YG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내년 2월 태양과 민효린이 결혼할 예정이다. 태양의 군 입대 전에 결혼식이 이뤄질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정확한 일시와 장소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2월 결혼 외에는 파악된 것이 없다”고 말을 아꼈다.

한편 태양과 민효린은 2014년 뮤직비디오 촬영을 통해 인연을 맺었고 2015년 6월 열애 사실을 공식 인정한 뒤 연예계 대표 커플로 사랑을 키워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