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금요일인 15일 연일 이어졌던 추위가 낮부터 주춤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내륙을 기준으로 아침 최저기온은 -10도 안팎을 기록하는 등 오전까지는 추위가 이어지겠다.

전국 주요 도시 기온은 서울 -7.5도, 인천 -6.5도, 수원 -8.4도, 춘천 -11.6도, 강릉 -1도, 청주 -7.6도, 대전 -7.5도, 전주 -5.2도, 광주 -3.1도, 대구 -5.9도, 부산 1.5도, 울산 -0.6도, 창원 -1.6도, 제주 4.4도 등이다.

기상청은 이날 낮 최고기온이 전국에서 0∼10도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전날 낮 최고기온은 -4∼9.8도를 기록했다.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차차 흐려져 오후에 강원 영동을 제외한 중부지방, 전북 북부에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이날 오후부터 다음날 오전까지 예상 적설량은 경기 동부, 강원 영서, 전북 내륙, 제주도 산지 1∼3㎝에 서울, 경기(동부 제외), 충청도, 전북 서해안, 전남, 경상 서부 내륙, 서해 5도 1㎝ 안팎이다.

현재 서울, 경기도, 강원도, 충북, 전남 동부, 경상도에 건조 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대기가 매우 건조해 화재 예방에 유의해야 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에서 '보통' 수준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