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성은이 1박 2일 '먹방여행'을 떠났다.

오늘(14일) 방송되는 패션앤 '마마랜드'에서 육아와 일을 모두 훌륭하게 소화하는 '슈퍼 워킹맘' 김성은은 지친 몸과 마음을 힐링하기 위해 친구들과 도쿄로 향했다.

여행 출발 전 남편 정조국은 집에서 짐을 꾸리던 김성은에게 금일봉을 하사해 다른 출연자들의 박수와 환호를 받았다.
이날 김성은은 일본으로 가는 비행기에서 먹방 스케줄을 공개했다. 친구들은 약 2시간 간격으로 끊임없이 이어지는 먹방에 스튜디오는 충격에 휩싸였다.

김성은은 비행기에서 내리자마자 음식 이야기를 꺼냈다. 이를 본 모델 이현이는 "지난주 입맛이 없다고 하지 않았냐"고 물었고, 방송인 김나영도 "말과 행동이 너무 다르다"며 김성은을 놀렸다.

쉴 새 없이 먹으면서 완벽한 몸매를 자랑하는 김성은은 날씬함의 비결을 묻자 "많이 돌아다닌다"고 짧게 답했다. 이에 이현이와 김나영은 "가장 많이 먹고 제일 날씬한 친구"라고 입을 모았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