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YG 떠난다

배우 구혜선이 14년동안 몸담았던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12일 YG엔터테인먼트는 "배우 구혜선과 전속 계약이 최근 종료됐다"고 밝혔다.

YG 측은 14년간의 신뢰와 각별한 마음으로 함께한 구혜선의 의견을 존중해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 관계자는 "구혜선이 새로운 활동과 더불어 건강하고 행복하길 바라며 앞으로도 변함없이 힘껏 응원하겠다"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