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만점자가 15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한국교육과정평가원(평가원) 등에 따르면 올해 수능 만점자는 15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달 가채점 뒤 나온 만점자(11명)보다 늘어난 수치다.

만점자는 재학생 7명과 졸업생 7명, 검정고시생 1명 등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날 평가원은 수능 응시 수험생 53만1327명에게 과목별 표준점수와 백분위 등급 등이 표시된 성적표를 배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