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대표 "내년 선거에서 1등하겠다. 안철수 대표는 합당해서 2등 해라" 직격탄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바른정당과의 통합을 추진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에 대해 "선거에는 2등이 없는데 합당해서 2등하겠다고 한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지난 8일 자신의 SNS에 올린 글에서 안 대표의 반(反) 한국당 연대 움직임을 두고 "쯧쯧, 그러니 초딩이라는 소리를 듣지요"라고 조롱했다.

안 대표는 앞서 광주MBC 라디오 인터뷰에서 '바른정당과의 통합이 호남에서의 국민의당 지지율을 더 떨어뜨리는 게 아니냐'는 질문에 "반한국당 연대를 지향하고 결국 저희가 지지율 2위로 올라서려고 노력하는, 저희가 현재 지향하는 방향들에 대한 진정성이 전달된다면 공감대가 확산될 것"이라고 답했다.
홍 대표는 "선거에는 2등이 없는데 모 당 대표 왈,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이 합치는 이유는 반민주당 연대가 아니라 반자유한국당 연대랍니다"라면서 "합당해서 2등 하십시오. 우리는 내년 선거에서 1등 하렵니다"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한편, 홍 대표는 11일 오후 tvN 시사토크쇼 '곽승준의 쿨까당' 연말특집 행사 녹화에 들어간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