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리치 제공

대출이자에 시달리던 40대 부부가 로또 19억원에 당첨된 사연이 공개됐다.

784회 1등 당첨자 김 모씨는 한 로또 당첨후기 게시판에 자신의 당첨 사연을 공개했다.

무일푼으로 시작해 대출로 생계를 이어가던 그는 "과도한 전세자금 대출로 이자부담이 컸다"면서 "새해부터는 주말에 알바라도 할 작정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 씨는 "집이 어려운 편이라 결혼할 때 양가 부모님 도움없이 시작했다"면서 "지금도 돈 들어갈 데가 많은데 앞으로 수 차례 금리가 오른다고 해서 걱정이 컸다"고 그간의 고충을 전했다.

3년전 답답한 마음에 로또를 시작한 김씨는 자신의 1등 당첨 비결에 대해 "매주 20조합(2만원)씩 로또를 구입했으며 자동구입 대신 로또 번호를 분석한 수동 번호로 구입했다"고 말했다.

김씨는 "앞으로는 우리 가족에게 좋은 일만 일어날 것 같아 행복하다"면서 "뭐든지 꾸준함이 제일 큰 무기같다"고 덧붙였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