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 '상업용 빌딩 매매 사례 및 추천매물'에서는 7호선 논현역을 중심으로 강남대로와 학동로가 교차하는 논현역 사거리에 대해 알아보려 한다.

논현역 사거리 상권은 7호선 논현역을 중심으로 두터운 배후 주택가와 인근 오피스 상권으로 인하여 상권 수요가 풍부한 지역이다. 강남대로를 따라 고층 빌딩들이 즐비해 있고 이면으로는 직장인들의 수요를 뒷받침하는 먹자 상권이 이루어져 있다. 논현역을 중심으로 학동로를 따라 동쪽으로는 논현 가구거리가 있으며, 남쪽으로는 영동시장과 논현 먹자골목이 있어서 복합적인 상권이 형성되어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현재도 상권의 발달로 꾸준히 지가가 상승하고 있는 지역이며, 2022년으로 예정된 강남역~신사역 신분당선 연장과 인근 경부고속도로 지하화 등 여러 호재가 적용되는 지역이다.

◆실거래 사례(논현역 사거리 인근)

A지역은 강남대로변으로 고층 건물들이 들어서 있고 대기업 사옥 및 금융 관련 업종들이 입점해 있다. 대부분 오피스 상권으로 주말보다는 주중 상권이 더 활발한 특징을 가진 상권이다. 이 지역 빌딩매매 사례로는 신반포로 이면에 위치한 투자용 건물이 3.3㎡당 4553만원에 매매되었다.

B지역은 학동로를 따라 학동역 방향으로 논현 가구거리가 형성되어 있다. 논현 가구거리는 1970년대부터 형성되기 시작하였고 1996년 가구 문화 특화 거리로 지정되면서 가구거리로써 더욱 활발히 발달하기 시작하였다. 가구거리를 따라 이면으로는 디자인, 스튜디오, 기획사 사무실 등이 입점해 있다. 이 지역 빌딩 매매 사례로는 강남대로 이면에 위치한 투자용 건물이 3.3㎡당 8275만원에 매매되었다.

C지역은 대로변을 따라서 역시 금융 관련, 대형병원, 의류브랜드 업체들이 입점해 있으며 이면으로는 빌라, 아파트 등 다가구 주택으로 주거 상권이 형성되어 있다. 다른 지역에 비해 상권 형성이 더딘 편이나 이면 도로를 따라 서서히 상권이 퍼져 나가는 지역이다. 이 지역 빌딩매매 사례로는 신반포로 이면에 위치한 투자용 건물이 3.3㎡당 3961만원에 매매되었다.

D지역은 강남대로 이면으로 신논현역까지 영동시장과 논현먹자골목이 형성되어 있어 20대 젊은 세대부터 직장인들까지 선호하는 먹자 상권이다. 따라서 유동인구가 강남역만큼이나 활발한 지역으로 현재도 상권이 퍼져나가는 특징을 갖고 있다. 이 지역 빌딩매매 사례로는 학동로 이면에 위치한 투자용 건물이 3.3㎡당 7762만원에 매매되었다.

△원빌딩부동산중개법인이 추천하는 '논현역 사거리 인근 상업용 빌딩 매물'은?
◆주변추천매물1
논현역 도보 2분 거리 역세권의 6층 건물로 안정적인 임대수익용 건물. 용적률 이득 본 건물로 투자가치 확실한 빌딩이 75억원.

◆주변추천매물2
논현역 도보 1분 거리 초역세권의 8층 건물로 신축급 건물. 고수익 안정적인 임대수익용으로 추천하는 빌딩이 120억.

◆주변추천매물3
논현역 도보 1분 거리 초역세권에 위치한 5층 건물. 대로변에 있어 가시성과 접근성이 뛰어난 건물로 투자용, 신축부지로 추천하는 빌딩이 150억원.

◆주변추천매물4
논현역 도보 3분 거리의 6층 건물로 투자용 건물. 유동인구 많은 주요상권에 위치하여 공실 위험이 적은 곳에 있는 빌딩이 170억원.

◆주변추천매물5
논현역 도보 5분 거리의 내·외관 상태 우수한 7층 건물. 임대수익 및 사옥용으로 추천하고 인근 호재로 인해 투자가치가 높은 빌딩이 70억원.

◆주변추천매물6
논현역 도보 5분 거리의 5층 건물. 더블역세권에 위치하여 사옥용 및 임대수익용으로 추천하는 빌딩이 45억원.

중소형 빌딩 투자 정보 제공-'한경 빌딩'(buildi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