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고려개발이 이달 대전 동구 용운동 용운주공아파트를 재건축해 짓는 ‘e편한세상 대전 에코포레’를 분양한다. 지하 2층~지상 최고 34층 18개 동, 2267가구 규모로 이 중 1320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전용면적별 가구 수는 43㎡ 35가구, 59㎡ 271가구, 72㎡ 398가구, 75㎡ 327가구, 84㎡ 289가구다.

KTX·SRT가 정차하는 대전역, 대전 지하철 1호선 대동역신흥역판암역 등이 인접해 있다. 대동역에서는 2025년 개통 예정인 대전도시철도 2호선 환승도 가능하다. 대전도시철도 2호선은 서대전역~대동역~정부청사역~서대전역을 연결하는 정류장 34개소, 총 37.4㎞ 순환선이다. 판암IC를 통해 경부고속도로, 대전남부순환도로, 대전통영고속도로 접근도 쉽다.

대전역 주변에는 역세권 개발사업(예정)이 잡혀 있어 대형쇼핑몰 호텔 오피스 등의 복합시설이 들어설 것으로 기대된다. 주변 도시를 잇는 외곽순환도로망 구축사업(계획), 대전의료원 설립(계획)도 추진 중이다.
단지 바로 앞에 용운초·중학교가 자리하며 대전대, 우송대가 가깝다. 용운도서관, 용운국제수영장, 용운종합시장, 롯데마트 등 생활편의시설도 풍부하다. 갈고개, 황학산, 용운근린공원이 가까워 쾌적한 주거환경도 갖췄다.

4베이 판상형 위주의 설계로 채광 및 통풍을 극대화했다. 6944㎡에 달하는 널찍한 커뮤니티 시설에는 피트니스센터, 실내 골프연습장, GX룸 등이 들어선다. 단열을 극대화하고 외부 소음을 줄이는 설계가 도입되며 층간 소음 저감 설계, 법정 기준보다 10㎝ 더 넓은 주차공간 등을 적용한다.

사전 홍보관은 대전 동구 판암동 452의 3(기아자동차 2층)에 있다. 모델하우스는 유성구 봉명동 1017의 2에 마련한다.

이소은 한경닷컴 기자 luckysso@hankyung.com
부동산팀 이소은 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