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페이브 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페이브 엔터테인먼트

가수 지아가 박명수의 ‘바보에게 바보가’를 약 10년 만에 다시 부른다.

소속사 페이브 엔터테인먼트는 8일 “지아가 박명수의 ‘바보에게 바보가’를 여성의 시선으로 새롭게 재해석해 오는 12일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발표한다”고 밝혔다.

2008년 발표된 ‘바보에게 바보가’는 박명수의 실제 사랑 이야기를 담은 애절한 가사로 주목받았다. 앞서 지아는 8일 정오 공식 SNS에 ‘바보에게 바보가’의 뮤직비디오 예고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배우 채정안이 여주인공으로 나섰다.

그간 ‘술 한잔 해요’, ‘물끄러미’ 등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호응을 얻은 지아의 신곡으로 팬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으며, 재해석한 ‘바보에게 바보가’를 향한 기대도 크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