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중소기업 수요기술파악 후 맞춤형지원상담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조종래)은 7일 부산중소벤처기업청 3층에서 기술개발력이 부족한 지역의 중소기업들을 대상으로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과 공동으로 기술간담회를 개최했다.기술력 제고 및 핵심 애로기술 해결을 위해서다.

이번 간담회에는 KIST중소기업지원센터장 이하 19명의 전문위원들과 지역의 중소기업 대표 및 실무자 28명이 참가해 기술개발 상담을 성공리에 완료했다.

이날행사에서 기술개발상담이 이어졌다.

샤프트 커플링, 유성 감속기, 변속 유체커플링 등을 생산하는 지역의 A업체는 가변속 유체커플링외 11종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으나 플렉시블 커플링(샤프트 커플링)의 고속화를 위한 디스크 설계기술 및 적합한 소재 선정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중 이날 상담회를 통해 고속화를 위한 디스크의 구조 및 설계 변경에 대한 관련 기술 지원을 받았다.
관공서 및 공공기관에 대한 통신공사를 진행해 온 다른 업체 B는 CCTV 전원 제어기 장치인 전자식 스위치 개발로 CCTV 카메라 전원제어가 가능해졌지만 전자식 스위치 케이스가 스틸로 돼 무게감 절감을 위한 대체 소재에 대한 기술자문 및 전원제어장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위한 지원이 필요한 상황에서 이번 상담이 도움이 됐다고 밝혔다.

발전소, 해양, 조선 배관제작 및 고주파 파이프 밴딩 부문에 국내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갖고 있는 C업체는 고무 가스켓제품의 품질개선을 위한 고무배합기술 및 적합한 소재 선정에 어려움을 겪어 개발된 고무부품에 대한 시험분석 및 사업화 공동 연구개발(R&D) 지원, 연구인력 양성 등에 대한 도움을 받았다.

조종래 부산중소벤처기업청장은 “기술개발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중소기업에 도움을 준 KIST전문위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부산의 중소기업의 기술개발 성공과 지속적 성장을 위해 더욱 관심을 갖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성공적인 간담회에 이어 수요기술이 매칭된 KIST 중소기업지원센터 전문위원들이 해당 기업체를 직접 방문해 현장에서 애로기술 상세분석 및 해결방안 제시 등의 후속조치가 이어질 예정이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