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kt wiz는 연고지역 유소년 야구를 활성화하고 저변을 확대하고자 7일 수원 소재 리틀 야구단 4곳을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로 초청해 야구용품 전달식을 진행했다.

kt는 '15시즌부터 3년간 정규시즌 타켓 수익의 3%를 기부금으로 조성해 연고지역 유소년 야구팀에 지원해왔다. 올 해는 수원 장안, 권선, 팔달, 영통 리틀 야구단에 야구배트와 포수 장비, 야구공 등 1천만원 상당의 야구 용품을 전달했다.

수원 영통 리틀야구단 지희수 감독은 `용품만 아니라 경기 관람 지원 등 구단의 지속적인 관심에 감사 드린다`며 `이번 야구용품은 팬 분들께서 보내주신 지원이기에 우리 선수들도 더욱 뜻 깊게 생각하고 있다`는 소감을 밝혔다.

kt 임종택 단장은 `이번 시즌 팬들에게 받은 사랑을 연고지역 유소년 야구선수들과 나누게 돼 기쁘다`며 `야구용품 지원과 드림야구대회 등 지속적으로 연고지역에 야구가 뿌리 내릴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kt wiz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