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금보험공사는 7일 한국감사협회 주관으로 열린 ‘2017 한국감사인대회’에서 최우수기관-내부감사부문 우수상을 받았다. 윤창근 예보 감사(사진)는 “공공감사정보시스템을 활용해 감사착안사항을 도출하는 등 차별화된 감사기법으로 내부감사를 수행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요구에 부합하는 감사활동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정지은 기자 je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