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스 명품 시계 브랜드 ‘로저드뷔’가 명품 스포츠카 람보르기니와 협업해 ‘엑스칼리버 아벤타도르 S’ 시계 2종을 출시했다. 가격은 2억3000만원대.

로저드뷔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