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야쿠르트는 7일 보건복지부 주최로 열린 ‘2017 홀로 사는 어르신을 위한 사랑나눔의 장’ 행사에서 독거노인 보호 유공단체로 선정돼 보건복지부 장관표창을 받았다.

한국야쿠르트는 1994년부터 홀몸노인 돌봄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표창과 별도로 한국야쿠르트 사회복지재단 소속 이성영(32) 사회복지사와 정정옥(51), 신미숙(55) 야쿠르트 아줌마도 각각 유공자와 수기 공모 부문에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받았다.

한경택(왼쪽 첫번째) 한국야쿠르트 사회복지재단 이사장과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왼쪽 네번째)이 시상을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유정 기자 yjle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