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고은아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캡처

배우 고은아가 과거 연애사를 고백했다.

지난 28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고은아는 "전 남친은 배우가 아닌 가수"라며 "소유욕과 집착이 심했던 친구"라고 밝혔다.

이어 "내 휴대폰에 있는 남자 이름을 다 적어가 직접 전화했다. '고은아를 왜 만나냐'고 말했고, 일로 연관이 있는 사람들에게까지 전화를 했다"고 말했다.

고은아는 사랑해서 그랬거니 하고 넘겼다. 그러나 얼마 못가 결별을 했다. 그 이유에 대해서는 "그 친구가 집착과 의처증을 상담하던 여성과 눈이 맞았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