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유기' 이승기

tvN 새 주말드라마 '화유기'가 베일을 벗었다.

최근 공개된 티저 영상에는 손오공 역을 맡은 이승기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이 영상에서 이승기는 데뷔 이래로 본 적 없는 강렬한 카리스마가 묻어나 이목을 집중시킨다.

'화유기'는 서유기를 모티브로 퇴폐적 악동 요괴 손오공(이승기)와 젠틀 요괴 우마왕(차승원)이 어두운 세상에서 빛을 찾아가는 여정을 그린 절대 낭만 퇴마극이다.

군 제대 이후 이승기가 선택한 첫 작품인 탓에 팬들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화유기'는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후속으로 다음달 23일 토요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