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한별 임신·결혼 /한경DB

'보그맘' 선혜윤 PD가 "박한별의 임신 소식을 알고 있었다"고 말하며 끝까지 촬영에 임한 것에 대해 고마워했다.

24일 박한별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현재 저는 곧 4개월이 다 돼가는 예비 엄마다. 마음이 아주 멋지신 예비 아빠와는 이미 혼인신고는 마친 상태"라며 임신과 결혼 소식을 전했다. 박한별은 MBC 드라마 '보그맘'의 촬영 종료 소식과 함께 혼인신고 및 임신 사실을 알린 것.

이와 관련해 '보그맘' 선 PD는 엑스포츠뉴스를 통해 "촬영은 어제 끝났고, 박한별의 임신 사실은 미리 알고 있었다"면서 "티를 안내고 촬영을 다 소화했다. 하이힐을 신고 달리는 등 모든 장면을 다 소화해줘서 고마운 마음"이라고 전했다.

선 PD는 박한별이 임신 사실을 숨기고 촬영에 임한 이유에 대해 "본인이 촬영에 폐를 끼치기 싫다고 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