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동방신기(유노윤호·최강창민)가 연말을 앞두고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가정 아동 지원에 5000만원을 쾌척했다.

글로벌아동복지전문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취약계층 아동들의 생계를 지원하기 위해 동방신기가 지난 17일 5000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후원금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후원 받는 저소득가정 아동 중 최근 지진피해로 고통 받고 있는 포항 지역 아동들의 생계비로 지원될 예정이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도움이 필요한 아동들을 위해 몸소 기부를 실천해준 동방신기에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번 후원금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후원아동 중 포항지역 지진피해 아동들을 돕기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피해 아동들이 하루빨리 건강과 안정을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