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내 인생'이 2주 연속 시청률 37% 돌파에 성공했다.

20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집계에 따르면 지난 19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24회는 전국 기준 37.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회 35%보다 2.7%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특히 지난 13일 방송분에서 기록한 자체 최고 시청률 37.9%에 이어 다시 한 번 37%대를 돌파했다.

이날 방송에서 서지안(신혜선 분)은 선우혁(이태환 분)의 끈질긴 설득과 조언에 마음을 돌려 집으로 돌아갔다. 그리고 서지안을 찾아헤매던 최도경(박시후 분)은 혁의 차 안에 있는 서지안을 발견하고는 "내려!"라고 말해 긴장감을 높였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