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인 20일은 중부지방 기온이 오전에 영하권을 기록하는 등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오전 5시 기준 전국 주요 도시 기온은 영하 6.5~7.9도의 분포를 나타내고 있다.

기상청은 올 가을 들어 가장 추웠던 전날보다는 기온이 다소 오를 것으로 내다봤다. 다만 평년 대비 낮은 수준을 유지하고,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떨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 영서 북부는 오후 한때 눈이 조금 내리겠다. 예상 적설량은 서울이 1㎝ 미만,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 북부가 1㎝ 내외다.

경기 남부와 강원 영서 남부, 충청 북부 등은 오후에 눈이나 빗방울이 날리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으로 예보됐다. 이날까지 동해안에서는 너울로 인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을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