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소연이 20일 오후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린 영화 ‘꾼’(감독 장창원, 제작 영화사 두둥) VIP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현빈, 유지태, 배성우, 박성웅, 나나, 안세하 등이 출연하는 '꾼'은 희대의 사기꾼을 잡기 위해 뭉친 사기꾼 잡는 사기꾼들의 예측불가 팀플레이를 다룬 범죄오락 영화로 오는 22일 개봉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경닷컴 사진기자 변성현 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