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현 "포항 지진에 수능 연기" 피해자 위로

설현, 포항 지진 피해 위로

설현이 16일 "(포항 지진으로)수능이 일주일 연기됐다. 모든 분들이 큰 피해 없길 기원한다"며 포항 주민들을 위로했다.

설현은 이날 자신의 SNS에 "모든 분들이 큰 피해 없이 무사하길 진심으로 기원하겠"라며 밝게 갠 하늘 사진을 게재했다.

제윤경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15일 포항 지진과 관련해 "1주일 연기된 수능, 국민 여러분의 넓은 이해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교육부는 경북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인해 16일 예정된 2018 학년도 수학능력시험을 1주일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결정은 수능 응시생뿐만 아니라 국민들의 지진으로 인한 불안감 해소를 위한 불가피한 긴급 결정이다.

제 대변인은 "정부의 수능 1주일 연기 결정에 모든 국민들과 수험생, 학부모들의 이해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