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한경DB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15일 오전 9시 서울 종로구 대림산업 본사 압수수색에 들어갔다.

경찰은 지난 2011년부터 2014년까지 대림산업 전현직 임직원들이 하청업체로부터 토목공사 추가 수주와 공사비 허위 증액 등 부정한 청탁과 함께 수억원을 받은 정황을 포착, 올 9월 말부터 수사를 진행해 왔다.

경찰은 이번 압수수색으로 피의자들에 대한 대림산업의 감사·징계·인사자료와 관련자 컴퓨터·다이어리(수첩) 등을 확보해 혐의 사실을 확인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