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지훈(왼쪽), 정해인이 14일 오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역모-반란의 시대'(감독 김홍선, 제작 PICSSO)언론시사 및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정해인, 김지훈, 조재윤 등이 출연하는 '역모-반란의 시대'는 역사 속에 기록되지 않은 하룻밤, 왕을 지키려는 조선 최고의 검 김호와 왕을 제거하려는 무사 집단의 극적인 대결을 그린 리얼 무협 액션극으로 오는 11월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