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부산경찰청 제공

사진 : 부산경찰청 제공

사진 : 부산경찰청 제공

12일 낮 12시 부산 서구 산복도로 인근의 한 주택 옥상 주차장에서 후진하던 A(71) 씨의 로체 개인택시가 난간을 들이받고 아래층 마당으로 추락했다.

A씨는 추락 이후 스스로 차량에서 빠져나왔으며 가벼운 상처를 입었다.

경찰은 운전 부주의 탓에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사진 : 부산경찰청 제공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