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형색색의 옷을 입은 모델들이 8일 서울역에서 열린 ‘서울 365-서울역 겨울여행 패션쇼’에서 플랫폼을 무대 삼아 걸어가고 있다. 서울시가 주최한 이번 패션쇼엔 디자이너 정두영·유혜진 씨가 ‘겨울여행’을 표현한 겨울 의상을 선보였다.

강은구 기자 eg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