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세븐틴 / 사진=최혁 기자

그룹 세븐틴이 슈퍼주니어와 같은 날 컴백한 소감을 전했다.

세븐틴(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도겸, 민규, 디에잇, 승관, 버논, 디노, 우지)은 6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두 번째 정규 앨범 '틴, 에이지(TEEN, AGE)'의 컴백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호시는 "슈퍼주니어 선배들과 함께 활동할 수 있어서 영광이고 기쁘다. 초등학생 때부터 봐왔던 선배님이고, 학창시절 친구들 앞에서 '쏘리쏘리' 무대를 준비한 기억도 있다. 꿈을 이룬 것 같다"고 밝혔다.

그룹 세븐틴 / 사진=최혁 기자

한편 세븐틴의 타이틀곡 '박수'는 청량하면서도 동시에 파워풀한 모습으로 세븐틴의 변화와 성장을 압축적으로 보여준다. 아무리 힘들고 괴로운 일이 있어도 세븐틴, 그리고 세븐틴을 성원하는 팬들의 마음을 함께 해 뚫고 나가겠다는 다짐과 건강한 에너지를 담고 있다.

오늘(6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