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광역시가 주최하고 부산경제진흥원이 주관하는 <2017부산패션위크>의 부대행사로 열린 ‘섬유패션산업교류·협력을 위한 MOU체결식’이 2일과 3일 양일간 부산 벡스코 다목적홀 218호에서 열렸다.

2일에 열린 MOU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패션위크 조직위원회와 중국의 바이마그룹, 중국청년디자이너협회와 ‘섬유패션산업의 성장을 위한 기업 간 네트워크 구축’, ‘마케팅, 유통, 무역 등 공동 교류사업 발굴’ 등 국제적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상호 교류를 통한 패션산업 발전을 도모하는 자리였다.

오늘(3일) 열린 MOU는 국내 대형 유통회사인 롯데백화점부산본점과 롯데백화점센텀점과의 ‘섬유패션산업의 성장을 위한 패션유통망 네트워킹 형성’, ‘패션관련 행사, 마케팅, 홍보’ 등 공동 교류사업 발굴 등으로 진행됐다.
부산경제진흥원 담당자는 “이번 양해각서체결로 인해 국제적인 패션네트워킹 형성은 물론 부산 섬유패션산업에 새로운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중국 바이마그룹 첸바오홍 사무총장은 "양국간 좋은 협력 관계로 발전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