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항준 감독, 김무열 / 사진=최혁 기자

장항준 감독, 배우 김무열이 30일 오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기억의 밤'(감독 장항준, 제작 (주)비에이엔터테인먼트, (주)미디어메이커)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강하늘, 김무열, 문성근, 나영희 등이 출연하는 '기억의 밤'은 납치된 후 기억을 잃고 변해버린 형(김무열 분)과 그런 형의 흔적을 쫓다 자신의 기억조차 의심하게 되는 동생(강하늘 분)의 엇갈린 기억 속 살인사건의 진실을 담은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 오는 11월 29일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