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송혜교 결혼식

송중기 송혜교 결혼식

배우 송중기, 송혜교의 결혼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이들의 결혼식은 철통 보안 속에서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송중기, 송혜교 커플은 오는 31일 오후 4시 서울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부부의 연을 맺는다.

두 사람은 지난해 방송된 KBS 2TV 드라마 '태양의 후예'를 통해 인연을 맺었고, 2년 열애 끝에 결혼으로 사랑의 결실을 이루게 됐다. 그간 수차레 열애설이 불거졌지만 부인하다가 깜짝 결혼을 발표해 팬들을 놀라게 했다.
이날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된다. 결혼식 초대장 없이는 식장 내부로 들어갈 수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가족, 친지, 지인들만 초대된 상황이다. 외부에 철저히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으로 결혼식 당일 기자회견도 없다.

두 사람은 지난 달 3일 미국 LA에서 웨딩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결혼식은 주례 없이 진행되며 사회는 송중기의 오랜 친구가 맡는다. 축가는 송혜교와 절친인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부른다. 신혼여행은 유럽으로 떠난다. 신접살림은 송중기가 지난 1월 매입해 최근 리모델링을 마친 용산구 이태원동에 자리잡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